2020 1학기 중간고사 치룬다 > 공지사항

본문 바로가기
spot_01

2020 1학기 중간고사 치룬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winner 작성일20-03-23 19:19 조회148회 댓글0건

본문

"개학 연기에도 중·고교 중간고사 정상적으로 치러질 듯"

 

교육부 차관 "시험 일정 지켜질 수 있을 것"…서울시교육청 "중간고사 시행 가능"

시험지
시험지

고3 내신 시험지(촬영 목적으로 만든 소품)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전국 학교 개학이 총 5주간 연기되면서 학사 일정에 차질이 빚어지게 됐지만 중·고교의 중간·기말고사는 정상적으로 치러질 것으로 보인다.

개학이 수차례 연기되자 교육계에서는 수업 시간이 부족해 중간고사 없이 기말고사 한 번만 치러질 것이란 전망이 제기됐다. 이에 대해 교육부는 방학 등을 줄이면 정상적으로 시험을 볼 수 있을 것이란 입장을 밝혔다.

22일 교육부에 따르면 박백범 교육부 차관은 최근 tbs 라디오 '김지윤의 이브닝쇼'와 인터뷰에서 "4월 6일 개학하더라도 학사일정에 무리가 되지 않을 것"이라면서 "중간고사나 기말고사 일정이 어느 정도 지켜질 수 있다. (학업) 진도를 다 마칠 수 있다"고 말했다.

보통 중·고교는 휴일이 많은 5월이 시작되기 전인 4월 말에 중간고사를 실시한 뒤 7월 초 기말고사를 보고 7월 15일 전후로 여름방학에 들어간다.

올해는 코로나19로 개학이 3월에서 4월로 한 달 넘게 밀리면서 4월 말에 중간고사를 보는 게 현실적으로 어렵다는 지적이 나왔다.

서울시교육청도 지난 12일 '1학기 중간고사를 과정중심평가로 대체하라'고 일선 학교에 권고한 바 있다. 그러자 수행평가 등 과정중심평가에는 교사의 주관이 크게 개입할 수 있으므로 중간고사를 그대로 시행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졌다.

이와 관련해 박 차관은 "서울시교육청에서 중간고사를 수행평가로 대체하도록 권고한 것은 초등학교와 중학교를 염두에 둔 것으로 생각한다"면서 "특히 고등학교 3학년의 경우 지필 평가 없이 수행평가만 한다는 것은 무리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시교육청도 과정중심평가 대체를 권고한 배경에 대해 19일 "중간고사의 과정중심평가 대체는 '권장' 사항으로 개학 동시 휴업에 따른 수업일수 확보 어려움 속에서 실제 수업시수를 확보하고자 하는 취지였다"고 한발 물러섰다.

교육청은 그러면서 "학교급이나 학년, 교과목별로 중간고사를 수행평가로 대체할지 달리 정할 수 있다"면서 "석차등급을 산출해야 하는 과목은 중간고사를 수행평가로 대체하지 않아도 된다"고 설명했다.

석차등급을 내지 않는 예체능 과목이나 고등학교 1·2학년 진로선택 과목 등은 수행평가로 중간고사를 대신하기로 하되, 석차등급이 산출되는 국·영·수 등은 중간고사를 실시해도 무방하다는 것이다.

https://www.yna.co.kr/view/AKR20200320118600004?input=1195m 연합뉴스 발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상호 : 위너브랜드학원 | 대표 : 김경노 | 주소 :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덕영대로1505 늘푸른 빌딩7층 | 전화 : 031-206-2361
E-mail : winnerbrand@naver.com | Fax : 031-206-2033
COPYRIGHT(C) 2015 BY winner brand .,LTD. ALL RIGHTS RESERVED.
call